세계최초 공개. Peak사의 새로운 거함 Dragon Legacy를 만나보세요. [HighEnd Munich 2024]

2024 뮌헨 오디오쇼(High End Munich 2024) A 3.1 구역의 C114호에 전시된 PEAK 부스입니다. PEAK 부스에서는 이번 뮌헨 오디오쇼를 통해 신제품 Dragon Legacy를 선보였습니다. 프레젠테이션을 맡아주신 마케팅 매니저 Mike Picanza의 말을 인용하자면, PEAK의 제조 철학의 정점(PEAK)이라 할 수 있는, PEAK 자체를 보여주는 제품입니다. 드라이브 유닛은 세상 어디에도 쓰이지 않는 맞춤형 유닛이 들어가 있는 Dragon Legacy의 소리를 시청자 여러분들도 느껴보실 바랍니다.

취재: 하이파이클럽(HIFICLUB)
프레젠테이션: 마이크 피칸자(Mike Picanza)

안녕하세요. 하이엔드 뮌헨 2024의 피크 컨설트(Peak Consult) 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저는 마이크 피칸자(Mike Picanza)입니다. 그리고 저는 회사의 영업 및 마케팅 매니저입니다.

여기 우리가 가지고 있는 제품은 Dragon Legacy로, 뮌헨 하이엔드에서 시연하고 있는 우리의 주력 제품입니다. 이 제품은 회사의 모든 기술과 철학을 구현하고 있습니다. 구조와 사운드 철학 측면에서 말이죠. 

여기 우리가 가지고 있는 것은 덴마크의 자체 공장에서 제작된 캐비닛입니다. 캐비닛은 여러 층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모든 층이 접착되어 공진을 차단합니다. 아주 좋은 스피커의 성능에 큰 영향을 미치는 요소 중 하나는 드라이브 유닛에서 나오는 소리에 영향을 미치는 공진이나 색채가 없는 캐비닛을 가지는 것입니다. 이 스피커는 하나에 225kg의 무게가 나갑니다.

특별한 점은 내부에 크로스오버를 장착하는 부분이 있는데, 이 부분이 모래로 채워져 있다는 점입니다. 이 기술은 사실상 다른 곳에서는 사용되지 않으며, 그 이유 중 하나는 모래가 열과 부품의 마이크로포닉 효과를 흡수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스피커가 재생될 때, 드라이브 유닛에서 크로스오버로 전달되는 모든 에너지가 완전히 흡수됩니다.

이것은 작은 디테일이지만, PEAK는 디테일에 집중합니다. 이 제품의 모든 요소는 최대한의 음악적 즐거움을 제공하고, 청취자가 사운드의 현실을 경험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PEAK는 과장된 저음이나 고음, 중음을 목표로 하지 않습니다. 매우 자연스럽고, 녹음된 소리에 매우 충실합니다. 우리는 천연 소재만 사용합니다. 양모, 나무, 종이, 고무와 같은 천연 소재가 매우 좋은 기계적 및 음향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러한 소재들은 스피커 전체에 사용됩니다.

Dragon Legacy는 우리가 MTM 디자인이라고 부르는 것으로, 중음 및 고음 디자인이며 소리를 집중시키고 에너지를 방 안으로 매우 특정한 방식으로 제어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또한 드라이브 유닛이 시간 정렬되고 자연스러운 곡선 안에 배치된 이유이기도 합니다.

캐비닛 디자인의 또 다른 요소는 여기에 있는 경사입니다. 이것은 모두 캐비닛 회절과 관련이 있습니다. 따라서 드라이브 유닛에서 나오는 에너지는 매우 매끄러운 표면에 물을 붓는 것과 같습니다. 물이 흘러내리듯이 소리가 캐비닛의 측면에서 흘러내려 아무런 파동 효과를 일으키지 않습니다. 이러한 효과는 귀에 도달하는 소리를 변형시킬 것입니다.

드라이브 유닛은 모두 덴마크의 Scan-Speak이라는 회사에서 이 모델을 위해 맞춤 제작되었습니다. 이 드라이브 유닛은 세계 어디에서도 사용되지 않습니다.

베이스 유닛의 보이스 코일은 티타늄 보강재로 아주 가볍고 단단하며 매우 반응이 빠릅니다. 트랜지언트와 타임 얼라인먼트는 정말 정말 중요합니다. 이 스피커는 순간적으로 반응하는 속도가 매우 빠릅니다. 역동적인 음악을 재생할 때, 모든 드라이버가 입력 신호에 매우 빠르게 반응해야 합니다. 동시에 여러분의 귀에 정확히 같은 시간에 도달해야 합니다.

여러 드라이버로 전체 음향을 재현하는 데 있어 문제의 일부는 악기는 하나의 소스라는 점입니다. 트위터, 미드레인지, 베이스 유닛이 있을 때, 이 모든 소리가 완벽하게 위상 정렬되어 귀에 도달하도록 해야 합니다. 그래야 바이올린이나 드럼 스트라이크처럼 들릴 수 있습니다. 이것은 개발에서 매우 중요합니다.

우리는 덴마크에서 모든 제품을 자체 개발합니다. 독일에 R&D 시설이 있으며, 이 시설은 오디오 산업에서 최고 수준의 측정 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우리는 스피커의 모든 요소, 드라이브 유닛, 캐비닛 등 모든 것을 측정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만으로는 좋은 제품을 만들 수 없습니다.

Peak가 특별하고 색다른 이유는 우리가 측정을 하지만, 이 측정과 소재를 놀라운 소리의 제품으로 바꾸는 방법을 아는 R&D 팀의 경험입니다. 이것은 경험입니다. 우리의 디자인 팀은 100년 이상의 경험을 공유하여 이 놀라운 소리를 만드는 스피커를 만들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에 경험은 무언가 잘못되었을 때 무엇을 해야 하고, 어떻게 변경해야 원하는 소리를 얻을 수 있는지 아는 것입니다. 많은 경우 이 측정은 실제로 다르지 않으며 감지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실제로 매우 좋은 귀를 가진 경험 있는 사람이 실제 음악을 들으면서 스피커 소리를 자연스럽고 매우 좋게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래서 현재 이 제품이 현재 저희의 정점(Peak)이고, 저희 브랜드 이름과 같습니다. PEAK라는 이름은 스피커 디자인과 음악 재생의 최상위에 서겠다는 겁니다. 그래서 PEAK라는 이름이 붙은 겁니다. 맞아요. 매우 놀라운 소리를 가진 스피커입니다.

이 버전의 마감은 아메리칸 월넛입니다. 우리는 하드우드를 사용하는데, 그 이유는 훌륭한 마감을 제공할 수 있고 시간이 지나도 변질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시간이 지나도 변질되지 않습니다. 이런 성능을 갖춘 물건이 필요하고 이 고급스러운 마감이 오랜 세월 동안 유지되어야 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사용하는 소재에 대해 매우 신중합니다.

아메리칸 월넛은 여러 겹의 월넛 스트립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모두 접착제로 붙여져 하나의 큰 패널이 공명하지 않도록 합니다. 이 캐비닛을 제작하는 데 우리 제조 팀은 두 달이 걸립니다. 매우 복잡하고, 매우 무겁고, Dragon Legacy 캐비닛을 만드는 데 시간과 인내가 필요합니다. 이 스피커 한 쌍을 제조하는 데 8주가 걸립니다.

우리가 사용하는 크로스오버 부품은 오디오 업계에서 사용될 수도 있지만, 때때로 오디오 업계에서는 사용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모든 것이 주는 소리를 위해 매우 구체적으로 선택되었습니다. 이 크로스오버 부품에 적용하는 것에 비용 제약이 없습니다. 따라서 각각 50, 60유로 하는 저항을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 수준에서 소리가 훌륭하다면, 그것을 사용할 것입니다.

Dragon Legacy에서 El Diablo, Symphony, Sonora까지 모든 Peak 제품의 디자인 철학은 동일합니다. 따라서 고객이 Dragon Legacy를 구매하든 Sonora를 구매하든 모든 모델에서 제조 디자인과 사운드 철학이 동일합니다. 더 많은 비용을 지출할수록 더 넓은 다이내믹 범위, 더 낮은 왜곡, 더 높은 해상도를 얻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것이 오늘날 우리가 제공하는 최고의 품질을 만들어냅니다.

작은 디테일들도 도움이 됩니다. 예를 들어, 받침대 배열이 그렇습니다. 여기 발 구조에는 여섯 개의 세라믹 볼 베어링이 있습니다. 바닥에서 스피커와 분리하기 위해 사용하지만 스테인리스 스틸 볼 베어링보다 훨씬 좋은 소리를 냅니다. 이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 디테일이지만, 제품의 성능에 상당한 영향을 미칩니다. 이것이 바닥에서 완전히 안정되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넓은 다이내믹 스케일로 큰 소리를 내고 드라이브 유닛이 많은 에너지를 가지고 앞으로 움직일 때 이 캐비닛은 움직임 없이 완전히 안정적으로 유지되어야 합니다. 그래서 이것은 바닥에 매우 견고하게 고정되어 있습니다.

Peak Dragon Legacy를 잠깐 알아보셨습니다. 우리는 이것이 현재 사용 가능한 스피커 중 가장 뛰어난 소리를 낸다고 믿습니다. 모든 사람들이 Peak 스피커를 통해 자신의 음악이 어떻게 들리는지 경험하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한 번 경험하면 돌아갈 수 없을 것입니다. 시간 내주셔서 감사합니다.

Stravinsky: Petrushka, K12 (1947 Version) - Orchestre de Paris · Klaus Mäkelä
시작 시간 - 12:02

My Baby Just Cares For Me - Jeff Goldblum & The Mildred Snitzer Orchestra
시작 시간 - 15:38

Sway - Diana Krall
시작 시간 - 19:47